대한항공, 제주발 일본 직항노선 운항 중단한다
대한항공, 제주발 일본 직항노선 운항 중단한다
  • 강경훈 기자
  • 승인 2019.08.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항공이 제주와 일본을 오가는 직항노선의 운항을 중단하기로 했다.

대한항공은 한·일간 무역분쟁과 그에 따른 일본 불매운동으로 이한 일본 노선 수요 감소를 이유로 일부 노선의 운휴를 결정했다고 20일 밝혔다.

이에 따라 대한항공은 대한항공은 내달 16일부터 주 14회 운항하는 부산오사카 노선 운휴에 들어간다.

111일부터는 주 3회 운항하는 제주나리타 노선과 주 4회 운항하는 제주오사카 노선도 운항을 멈춘다.

이와 함께 주 3회 운항하는 인천고마쓰(小松) 노선과 인천가고시마(鹿兒島) 노선은 다음 달 29일부터 1116일까지, 5회 운항하는 인천아사히카와(旭川) 노선은 내달 29일부터 1026일까지 운항을 중단한다.

일정 기간만 운항을 쉬거나 감편되는 노선도 있다.

대한항공은 인천~고마츠·가고시마 등 2개 노선의 경우 다음 달 29일부터 오는 1116일까지, 인천~아사히카와 노선은 다음 달 29일부터 오는 1026일까지 운항을 중단한다.

또 인천~오사카·후쿠오카·오키나와 노선과 부산~나리타·후쿠오카 등은 일정 기간 운항횟수를 줄이는 등 감편 운항한다.

한편 대한항공은 일본 노선 수요 감소로 여유가 생긴 공급력을 동계 일정 시작에 맞춰 동남아시아·대양주·중국 노선 등에 고루 투입하기로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