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동물보호센터 개 질병 감염…센터 개방·동물 분양 중단
道동물보호센터 개 질병 감염…센터 개방·동물 분양 중단
  • 김승범 기자
  • 승인 2019.08.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 동물위생시험소는 보호 중인 동물(개)에서 질병 감염이 확인됨에 따라 동물보호센터 개방 및 보호동물 분양을 오는 9월 4일까지 2주간 중단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확인된 질병은 전염성과 치사율이 높은 개홍역바이러스(CDV, canine distemper virus)다.

보호센터 개발 분양 중단 기간 동안 유기동물 입양과 일반인 방문이 중단되며, 질병확산 방지를 위해 보호 중인 동문에 대한 일제 검사가 실시된다.

아울러 이 기간 동안에는 보호센터 전체 구충·구서 및 소독 실시 등 보호시설 내 사육시설 등에 대한 내부 방역도 이뤄진다.

다만 개방 및 분양 업무를 제외한 구조 유기·유실 동물 입소와 반환업무는 정상적으로 추진된다.

최동수 동물위생시험소장은 “이번 동물보호센터 개방·분양 중단은 보호동물을 질병감염으로부터 보호하고 동물보호센터 방역 수준 향상을 위해 진행되는 만큼, 개방 중단에 대한 도민의 양해를 당부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