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래식은 플루트를 타고
클래식은 플루트를 타고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8.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형관 27일 아라뮤즈홀서 플루트 독주회

정통 클래식을 플루트 음색으로 만나볼 수 있게 된다.

김형관 플루티스트가 27일 오후 730분 제주대학교 아라뮤즈홀에서 세번 째 독주회(포스터)를 연다.

송희라 피아니스트와 이인화호르니스트과 함께 호흡을 맞춰 고베르, 이와즌, 슈만, 쇼커, 라이네케의 곡을 연주한다. 김형관은 제주대학교와 한국예술종합학교를 졸업하고 고향인 제주에서 전문연주자로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이번 독주회를 통해 다양한 시대 다양한 지역의 음악을 선보이고 정통 클래식 음악 뿐만이 아닌 새로운 장르의 음악 또한 도전하고 있다.

함께 연주하는 송희라는 제주국제관악제 전속반주자로도 활동하고 있다. 이인환은 서귀포관악단의 상임단원으로 활동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