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창일·오영훈·위성곤, 행안부 특별교부금 51억 확보
강창일·오영훈·위성곤, 행안부 특별교부금 51억 확보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09.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해 예방·주민 생활 환경 개선·지역 현안 사업 등에 투자
사진 왼쪽부터 강창일, 오영훈, 위성곤 국회의원
사진 왼쪽부터 강창일, 오영훈, 위성곤 국회의원

더불어민주당 강창일(제주시갑오영훈(제주시을위성곤(서귀포시) 국회의원이 제주지역 곳곳의 지역 현안 대응과 재해 예방 시설 구축 등을 위한 행정안전부 특별교부금 51억원을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강 의원은 제주시 한경면 고산1, 애월읍 고성1, 한림읍 귀덕리, 외도동, 오라동 지원을 위해 20억원을 확보했다.

외도동(3억원)은 유도회관 개·보수, 오라동(2억원)은 보행 환경 개선 및 시설 보강 사업이 추진된다.

고산1리와 고성1, 귀덕리에도 각각 5억원이 투자, 침수 피해 예방 배수로 정비 등이 진행된다.

강 의원은 이와 별개로 노형동 근로자 종합 복지회관 시설 증축 사업을 위해 5억원을 추가로 확보할 계획이다.

오 의원도 제주시 우도 농어촌폐기물 소각시설 확충 사업(10억원)과 제3한천교 외 3개교 내진 성능 보강 공사(3억원) 13억원을 확보했다.

농어촌폐기물 소각 시설 확충 사업은 우도 주민들의 생활 환경 개선과 청정 이미지 제고, 이도1동 오현교 내진 보강 사업은 주민 안전 확보와 지진 피해 사전 예방에 기여할 전망이다.

위 의원도 서귀포시 지역주민들의 재난안전과 생활편익 개선 등을 위해 18억원을 확보했다.

주요 사업은 강정마을 인도 및 자전거도로 조성(8억원), 서귀포고 후문 인도 개설(3억원), 서귀여고~수모루 보행로 정비(2억원), 남원~태흥 간 시도 확포장(2억원), 보행자 교통사고 예방을 위한 바닥신호등 설치(3억원)등이다.

이와 관련 제주지역 국회의원들은 이번 특별교부금 배정을 통해 주민들의 안전과 생활 환경 개선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앞으로도 지원이 필요한 곳을 빠짐없이 살펴보며 주민 생활 편의와 안전대책 수립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강조했다.

국회=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