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혼 만지는 시편 느끼고 싶다면
영혼 만지는 시편 느끼고 싶다면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09.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문학의 집, 20일 오후 7시 오승철 시인 초청 콘서트

제주의 역사와 서사, 정서를 깊이 파고들며 비극적 역사를 기록하고 영혼을 어루만지는 시편을 느끼고 감상할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된다.

제주문학의 집(운영위원장 이종형)20일 오후 7시 제주문학의 집 북카페에서 오승철 시인을 초청한 문학토크콘서를 연다.

오늘의시조시인회의 의장을 맡고 있는 오 시인은 중앙시조대상, 한국시조대상, 이호우시조문학상, 고산문학대상 등 굵직한 수상 이력을 갖고 있다.

이번 문학토크콘서트는 김효선 시인이 대담을 진행하며 허상문 평론가가 게스트로 참여해 오승철 시인의 작품론을 소개하는 자리도 마련된다.

그동안 수상한 몸국?’, 4·3을 소재로 삼은 터무니 있다등의 시편에 대한 작가의 이야기를 들어볼 수 있다.

이날 오 시인의 시 오키나와의 화살표를 고승익 작곡가가 작곡한 곡을 오능희 소프라노가 노래한다.

문의 070-4115-103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