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공항 관제탑 신축사업 빠르면 내년 말 시행
제주공항 관제탑 신축사업 빠르면 내년 말 시행
  • 강경훈 기자
  • 승인 2019.09.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공항 관제탑의 관제 사각지대를 해소하고 노후화된 관제장비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추진되고 있는 관제탑 신축 사업이 빠르면 내년 말 시행될 전망이다.

18일 제주지방항공청에 따르면 지난 4월부터 시행된 제주국제공항 관제동 신축 사업 기본계획 수립용역이 7월 완료됐다.

신축 관제탑은 기존 관제탑에서 서쪽으로 200m 가량 떨어진 곳으로 제안됐다.

관제탑의 연면적은 5000, 높이는 70m로 제시됐다.

이와 함께 휴게시설과 장비 확장, 노후화된 장비 교체 등이 이뤄지며, 활주로 시야를 가로막는 관제탑 기둥 등 관제 사각지대도 없도록 하는 계획이 마련됐다.

신축 관제탑 공사와 관련한 총 사업비는 3266600만원으로 예상됐다.

한국공항공사 관계자는 내년 1년 동안 기본 및 실시 설계를 거쳐 내년 12월에 신축공사를 시작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