렛츠런파크 제주, 제주지역 최초 메이커 체험축제
렛츠런파크 제주, 제주지역 최초 메이커 체험축제
  • 조문욱 기자
  • 승인 2019.09.2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마사회 렛츠런파크 제주(본부장 송철희)4차 산업 신기술을 접목한 마()문화를 체험하고 제주지역 숨은 메이커를 발굴하기 위한 2019년 제주 메이커 체험축제를 28일부터 106일까지 주말 4일간 렛츠런파크 일원에서 개최한다.

렛츠런파크 제주와 사회적 기업 협의회, 서귀포 스타트업 베이가 함께하는 이번 행사는 제주지역 최초로 제주의 숨은 창업 메이커 기업들의 참신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 제품을 체험·전시·공유하고 어린이와 청소년에게 창의문화를 확산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축제에는 한국마사회를 비롯 50개 제주 창업 기업들이 참여해 60여 가지가 넘는 행사부스가 운영된다. 드론, 가상현실, 3D 프린터, 코딩 등 4차 산업 신기술, 스마트 토이, 말산업, 로컬푸드, 발효음식, 화장품, 교육 등 주제별로 전시 판매 및 맞춤형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만들기에 익숙하지 않은 일반인을 대상으로 한 각종 만들기 체험프로그램도 운영된다. 제주 천연 허브 화장품 만들기, 목공예 생활소품 만들기, 업사이클 패션잡화 만들기, 3D 아트토이 만들기 등 교육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와 함께 제주 수제맥주 만드는 과정을 체험과 시음할 수 있는 수제맥주 클래스’, 부모와 가족이 함께 참여하는 ox 퀴즈 등 다양한 즐길거리와 먹거리 푸드트럭도 등장한다.

송철희 본부장은 이번 행사는 제주 도민에게는 다양한 문화 체험의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제주도 최초의 체험형 메이커 축제라며 "앞으로 제주지역 소상공인과의 상생협력을 통해 제주 모든 세대가 함께 즐길 수 있는 대표적인 생활과학 축제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문욱 기자 mwcho@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