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글날 기념 문화 큰잔치 개최
한글날 기념 문화 큰잔치 개최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10.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도한글서예사랑모임 주최·한글문화큰잔치 운영위 주관
'제18회 한글문화큰잔치', 5~10일까지 문예회관 1·2·3전시실서
현병찬 作.
현병찬 作.

훈민정음 반포 573돌 한글날을 기념한 잔치가 열린다.

제주특별자치도한글서예사랑모임(이사장 현병찬)이 주최하고 한글문화큰잔치 운영위원회가 주관한 18회 한글문화큰잔치5일부터 10일까지 제주문예회관 제1·2·3전시실에서 마련된다.

이번 전시에는 한글서예자료로 꼽히는 오대산 상원사 중창권선문 복사본 등 한글서예 고문 자료 등을 만나볼 수 있다.

또 박병천 전 경인교육대학 교수가 5일 문예회관 제2전시실에서 궁체와 판본체의 미학적 가치 재조명을 주제로 한글의 우수성과 가치에 대해 강연을 펼친다.

한글날인 9일 한글날 기념 시 낭송회도 열린다. 또 이날 한글서예공모전 시상식도 마련된다. 이번 공모전 한글으뜸상(대상)에는 설진숙씨가 선정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