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 3분기 농가소득 우수 사무소 선정
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 3분기 농가소득 우수 사무소 선정
  • 김문기 기자
  • 승인 2019.10.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이사 고성만)이 농협중앙회 2019년 3분기 ‘농가소득 증대 추진 우수 사무소 평가’에서 1위에 선정됐다.

8일 제주농협에 따르면 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은 ‘휴작기 미니단호박 육성사업’ 추진으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은 제주지역 휴작기인 3~8월 주로 재배했던 기장을 대체할 작목으로 미니단호박을 선정해 4개 농협에서 100여 농가를 조직화 했다.

이후 품질 관리를 통해 하나로마트를 비롯한 대형유통업체, 홈쇼핑 등 다양한 유통 경로 마케팅을 통해 662t을 판매해 20억1100만원의 판매 실적을 거뒀다.

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은 앞으로도 미니단호박 출하 물량을 확대하고 신규 소득품목 발굴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김문기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