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습공동체에서 행정혁신을 보며
학습공동체에서 행정혁신을 보며
  • 제주신보
  • 승인 2019.10.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정아, 신창초·중학교

2019년 내 인생 가장 뜨거웠던 한 해가 지나가고 있다. 새내기 직장인으로 학교에 출근한 지 어느덧 9개월, 많은 업무로 전쟁터와 다름없는 하루하루를 보내던 차에 행정혁신과 행정업무 경감을 위해 함께 고민하는 자리가 마련된다는 소식을 접했고, 참여하기로 마음먹었다.

그래서 현재 나는 학교지원센터의 지원학교를 대상으로 하는 ‘행정혁신 학습공동체’에 참여하고 있다. 이 공동체는 올해 새롭게 시작된 제주도교육청 지방공무원들의 자발적 모임으로 교육 본연의 활동이 이루어지는 학교 현장을 주도적으로 만드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이곳에서 많은 의견이 오고 가고, 업무 재편 과정에서 어느 부분을 우선할지에 대해 토론이 이루어지는데, 업무에 노련한 행정실장들의 전문성이 빛을 발하고 있다. 이분들을 보며 앞으로의 공직생활을 어떻게 해야 할지에 대해 돌아보게 됐다.

우리 행정직 공무원 스스로의 고민과 노력으로 행정업무를 경감하고 교원의 교육 활동을 지원해 교육 본연의 활동이 이루어지는 학교 현장을 만드는 ‘행정혁신 학습공동체’가 활성화되고, 아울러 학교지원센터가 단단히 뿌리를 내려 흔들리지 않는 중심을 잡아나간다면 학교현장이 일할 만한 곳으로 변해가지 않을까?

이와 함께 앞으로 교육청 소속 지방공무원뿐만 아니라 교사와 학부모 모두 다 같이 협력해 더 밝은 제주교육의 미래를 열어나가길 기대해본다. 끝으로 이 지면을 빌려 나의 중심이 흔들릴 때마다 격려와 힘을 주는 우리 학교 교직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고 싶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