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73돌 한글날 맞이 학교 행사 눈길
573돌 한글날 맞이 학교 행사 눈길
  • 진주리 기자
  • 승인 2019.10.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9573돌 한글날을 맞아 제주 학교 현장에서 재미와 교훈을 동시에 잡은 기념 행사가 열려 눈길을 끈다.

제주중앙고등학교(교장 채칠성)는 지난 8일 점심시간을 이용해 교내에서 다양한 한글 사랑 프로그램을 진행했다

학생들은 한글 관련 책갈피를 만들고 한글 맞춤법 퀴즈를 하면서 한글날의 의미를 되새겼다.

특히 제주중앙고가 한글디자인공모전과 시화전에서 수상한 작품들을 전교생에게 공개하면서 올바른 언어습관의 중요성을 깨닫는 시간이 됐다.

김민지 학생은평소 영어로 말하면 멋있다고 느꼈는데 오늘 행사를 통해 한글의 우수성과 아름다움을 깨닫게 됐다앞으로도 외래어 보다는 우리말을 많이 사용하고 한글의 우수성을 다른 친구들에게 알려주고 싶다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제주중앙여자중학교(교장 한태국)는 지난 8일 학생회 주최로 점심시간을 이용해 전교생을 대상으로 한글 알기 프로그램을 운영했다. 본관 1층 현관에 한글의 과학성 헷갈리는 맞춤법 한글의 역사 한글의 파괴 등 홍보물을 전시하고 관련 퀴즈 대회를 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