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캠피씽 해결 전문 보안기업 ‘시큐어앱’, 몸캠피싱 전담팀 구성…24시간 실시간 대응 통해 피해자 구제 나서
몸캠피씽 해결 전문 보안기업 ‘시큐어앱’, 몸캠피싱 전담팀 구성…24시간 실시간 대응 통해 피해자 구제 나서
  • 김대일
  • 승인 2019.10.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시큐어앱)
(사진제공=시큐어앱)

사이버범죄 중 하나인 몸캠피씽 범죄가 매년 늘어나고 있어 우려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우리나라의 총 범죄율이 줄어들고 있는 점을 감안했을 때, 피싱 관련 사이버범죄가 늘어나고 있다는 점은 심각한 사안이라고 해석할 수 있다.

특히 얼마 전 몸캠피씽에 당한 피해자인 한 대학생이 유포 협박에 시달리다 극단적인 선택을 한 사례까지 있을 정도로 현재 큰 피해를 입히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몸캠피씽이란 몸캠을 통해 피해자의 음란영상을 확보한 뒤, 연락처 및 휴대전화의 데이터를 해킹하여 해당 영상을 친한 지인들이나 가족들에게 유포하겠다며 돈을 뜯는 형태의 사기 협박 범죄이다.

몸캠피씽 공격자는 주로 익명이 보장되는 SNS나 랜덤채팅 등에서 피해자를 물색한다. 여성인 척 접근하여 음란행위를 유도하고 이를 촬영하는 것이다. 촬영 전후로는 휴대폰 해킹을 위한 악성코드를 전송하고 피해자가 설치할 수 있도록 유도한다. 그 뒤 유포를 빌미 삼아 돈을 요구하는 협박을 펼치게 된다.

그러나 하늘이 무너져도 솟아날 구멍이 있다는 말이 있듯 이러한 몸캠피씽에 당했다고 하더라도 당황하지 않고 이성적 판단을 한다면 금전적 피해와 영상이 유포되며 발생할 수 있는 피해를 막을 수 있다.

빠른 조치와 현명한 대응을 통해 벗어나는 것이다. 먼저, 몸캠피씽에 당했다는 사실을 인지한 즉시 경찰에 신고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 그 뒤에는 유포 경로를 파악하여 차단할 수 있는 모바일 보안기술 전문 업체에 의뢰하여 사건을 해결해야 한다.

이와 관련해 모바일 보안 전문업체 시큐어앱 임한빈 대표는 “몸캠피싱에 당했다면 혼자서 협박범과 대응하는 것은 옳지 않다. 주변 사람들에게 사실대로 알리고 함께 해결방안을 찾는 것이 좋으며, 보안업체로 문의하여 유포경로를 차단하는 등 범죄로부터 벗어나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연락처를 변경하고 스마트폰을 초기화 하는 등 협박범을 차단하고 유포경로를 모두 차단했다고 하더라도 또 다른 2차, 3차 피해가 발생할 가능성도 충분히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며 “유포 차단 이후 모니터링 서비스를 제공해 추가 피해 예방이 가능한 업체를 선정하는 것이 좋다”고 전했다.

시큐어앱은 모바일보안 전문 기업으로 오랜 기간 보안기술의 개발 및 보급에 힘써왔다. 몸캠사기, 몸캠협박 등 각종 피싱범죄의 피해자들을 구제해 왔으며 최근에는 늘어난 몸캠피씽 범죄에 적극 대응하며 피해 구제에 힘쓰는 등 범죄 근절 캠페인을 실천하고 있는 국내의 1세대 보안기술업체이다.

몸캠피싱 피해 차단 및 대응 시스템과 기술력이 입증된 ‘시큐어앱’은 하루에도 수십 명의 피싱 피해자를 적극 구제하고 있다. 시큐어앱에서는 최근 급증하고 있는 ‘몸캠피싱’ 관련 피해자들을 위해 365일 24시간 언제든지 무료상담이 가능한 긴급상담센터를 운영하며 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는 맞춤형 솔루션을 제공, 차단 이후 추가피해 예방을 위한 철저한 모니터링 등 체계적인 구제활동을 펼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