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김만덕상 수상자 봉사 부문 김영순씨, 경제인 부문 박경란씨
올해 김만덕상 수상자 봉사 부문 김영순씨, 경제인 부문 박경란씨
  • 고시연 기자
  • 승인 2019.10.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상식 오는 20일 사라봉 모충사서 열리는 제3회 김만덕 주간 행사에서 진행
김영순(왼쪽), 박령란씨
김영순(왼쪽), 박령란씨

올해 제40회 김만덕상 수상자로 봉사 부문에 김영순씨(71·제주시 노형동), 경제인 부문에 박경란씨(59·제주시 오라2)가 선정됐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11일 제40회 김만덕상 심사위원회를 열고, 올해 김만덕상 수상자로 봉사 부문에 김영순씨를, 경제인 부문에 박경란씨를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김영순씨는 1987년 제주양로원 봉사 활동을 시작으로 사회복지시설·기초수급자·저소득층 노인 급식 제공, 혼자 사는 노인을 위한 가정방문 등 사회복지시설 물품 기부 및 후원을 적극적으로 추진했다. 특히 음식점을 운영하면서 20년 동안 월 1회 노인들에게 점심을 대접해왔다.

또한, 30년 간 꾸준히 봉사 활동을 펼쳐 2010년에는 제주특별자치도 사회복지협의회가 선정하는 제주사회복지 자원봉사자 명예의 전당 1호 인물로 등재됐다.

박경란씨는 신동아문구 대표로 있으면서 근로환경 개선 및 지역 고용 촉진을 위해 노력하며 지역사회에 나눔을 실천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저소득층 학생들에게 색종이, 가위, 풀 등의 문구류 나눔을 실천하며 초등학교 졸업생들을 위한 교복 장학금도 기탁하고 있다.

시상식은 오는 20일 사라봉 모충사에서 열리는 제3회 김만덕 주간 행사에서 제40회 만덕제 봉행과 함께 진행되며 수상자에게는 상패와 500만원의 상금이 주어진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