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 흑우연구센터, 암소 사료 지원사업
제주대 흑우연구센터, 암소 사료 지원사업
  • 진주리 기자
  • 승인 2019.10.1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공수정부터 출산까지 사료 지원
12월 15일까지 선착순 접수 받아

제주특별자치도와 제주대학교 제주흑우연구센터(센터장 박세필)는 흑우·한우 암소를 보유한 농가를 대상으로 임신에서 출산까지의 사료비를 지원하는 제주흑우연구센터 협력농가 지원사업에 나선다고 17일 밝혔다.

이 사업은 흑우와 한우를 교배 생산할 모축 사육농가에 인공수정, 임신, 송아지 출산 시까지의 사료(100만원 상당)를 지원하는 것이다. 흑우·한우 사육농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신청은 오는 1215일까지며, 참여 신청 두수에 따라 모집 기간이 단축될 수 있다.

대상 농가 선정은 선정심사위원단에서 하되 지금까지 흑우연구센터의 대량 증식 및 산업화 연구에 직접적으로 참여한 농가가 우선 순위다.

참여 희망 농가는 지역축협 또는 제주흑우연구센터에 비치된 신청서를 작성해 제주흑우연구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한편 이 사업은 흑우의 개량자원 확보와 흑우·한우 농가의 고충 해소, ARC(축산식품연구센터지원) 사업에 대한 참여의식 고취 등을 위해 마련됐다.

문의 754-4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