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등학생 불장난에 환경미화용 트럭 화재
고등학생 불장난에 환경미화용 트럭 화재
  • 김두영 기자
  • 승인 2019.10.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등학생이 저지른 불장난에 환경미화용 트럭이 불에 타는 사고가 발생했다.

서귀포소방서에 따르면 지난 17일 오후 8시49분께 서귀포시 중앙동주민센터 인근에 주차된 환경미화용 1t 화물차량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이 불은 환경미화용 차량과 인근 정자 가림막 등을 태워 소방서 추산 130여 만원 상당 피해를 입히고 9분 만에 진화됐다.

조사결과 이번 화재는 인근 정자에서 일행 5명과 함께 술을 마시던 고등학생 A군(18)이 불장난을 하는 과정에서 발생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근 폐쇄회로(CC)TV를 확인한 결과 A군이 차량 적재함에 들어있던 기름통을 꺼내 바닥에 휘발유를 붓고 라이터로 불을 붙이는 장면이 담겼다.

이 과정에서 불길이 거세지자 A군과 함께 술을 마시던 B군이 기름통을 옮기기 위해 발로 차는 과정에서 2도 화상을 입었다.

경찰은 현재 목격자 진술과 CCTV자료 등을 토대로 정확한 화재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