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뱅 지드래곤, 26일 전역한다
빅뱅 지드래곤, 26일 전역한다
  • 제주신보
  • 승인 2019.10.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입대 당시 지드래곤.
입대 당시 지드래곤.

그룹 빅뱅의 지드래곤(본명 권지용·31)이 오는 26일 전역한다.

지난해 227일 현역 입대한 지드래곤은 강원도 철원 육군 3사단 백골부대 포병연대에서 복무했다.

지드래곤은 지난해부터 적용된 군 복무 기간 단축에 따라 당초 21개월보다 일찍 만기 전역하게 됐다.

그는 입대 후에도 세간의 주목을 받았다.

지난해 5월 민간 병원에서 발목 수술을 받은 뒤 국군병원 1인실에 입원한 사실이 알려져 특혜 논란에 휩싸였고, 잦은 병가와 휴가로 도마 위에 올랐다.

또 올해 3월 현역복무 부적합 심의를 통해 전역 가능성도 제기됐으나, 심의에서 적합 판정을 받으며 복무 기간을 채우게 됐다.

제대 후 복귀 행보에도 관심이 쏠린다.

솔로 가수로도 국내외에서 입지가 탄탄한 그는 다른 멤버인 태양과 대성이 군 복무 중이어서 당장엔 솔로로 활동할 것으로 보인다

또 지드래곤이 군 복무를 하는 동안, 팀과 회사의 변화도 컸다. 빅뱅 멤버였던 승리와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올해 초부터 수개월 간 사회적인 물의로 지탄을 받았다.

역삼동 클럽 버닝썬 사건으로 이 클럽 사내이사였던 승리가 3월 연예계 은퇴를 발표하고 YG와 계약을 종료했다. YG 양현석 대표 프로듀서도 6월 모든 직책에서 사퇴했고, 해외 원정 도박 혐의 등으로 수사받고 있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