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맥주, 맥주 출고가 평균 20% 인하
제주맥주, 맥주 출고가 평균 20% 인하
  • 백윤아 기자
  • 승인 2019.10.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위트 에일

제주맥주(대표 문혁기)는 자사 맥주 출고가를 평균 20% 낮춘다고 30일 밝혔다.

이에 따라 제주맥주의 대표 제품인 제주 위트 에일제주 펠롱 에일의 모든 제품 가격은 다음 달 1일부터 인하된다.

대형마트, 편의점 등 소매점에서 판매되는 500ml 캔맥주(24본입) 출고가는 12.5% 낮아진다. 캔맥주 355와 병맥주 630·330, 생맥주 케그 20출고가도 평균 약 20% 내려간다.

제주맥주 관계자는 내년 주세법 개정이 가져올 맥주 시장의 질적 성장을 앞두고 소비자들에게 실질적 혜택을 제공하고자 출고가 인하를 결정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들에 따르면 현재 국내 주류의 과세 방식은 현재 가격을 기준으로 세금을 매기는 종가세, 내년부터 알코올과 술의 용량을 기준으로 세금을 부과하는 종량세로 전환된다.

종량세가 적용될 시 국산 맥주, 수제 맥주는 세금 인하 효과가 클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제주맥주 관계자는 국내 대표 수제맥주 브랜드로서 가격 경쟁력을 확보해 소비자들이 더 많은 유통 채널에서 제주맥주를 부담 없이 즐길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