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1차산품 및 특산물대전 방문객 참가자 모두 알차게 즐겨
2019 1차산품 및 특산물대전 방문객 참가자 모두 알차게 즐겨
  • 고시연 기자
  • 승인 2019.11.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밴드 무대·노래 대회 등 볼거리 풍성
풍성한 경품 제공하는 이벤트 큰 호응

신나락풍물패의 길트기 공연으로 막을 연 ‘2019 1차산품 및 특산물대전’.

행사 내내 다채로운 볼거리와 먹거리, 즐길거리가 마련돼 행사장을 찾은 방문객과 참가자 모두 알차게 즐겼다.

이번 특산물 대전에서는 밴드 무대·노래 대회·무용 등의 다양한 공연과 이벤트가 끊임없이 이어지며 행사장을 찾은 도민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운영 부스 옆에 위치한 메인 무대에서는 첫 날 여성 2인조 홍조밴드의 감미로운 노래를 시작으로 싱어송라이터 류준영의 대중음악 메들리, 라이브가수 이미소의 라이브 무대, ‘주낸드의 감미로운 기타 연주, 제주를 대표하는 로컬밴드 사우스카니발등의 열정 넘치는 공연과 즉석노래 자랑이 열리며 관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했다.

행사 둘째 날에는 제주쟁이 혼성두드림팀의 난타 공연과 남성밴드인 홍어밴드의 무대, 라이브가수 양대철의 대중음악 라이브 공연 등과 다온무용단의 해녀를 주제로 한 무용, 트로트 무대 등이 펼쳐지며 관객들의 흥을 돋웠다.

또 공연 중간 중간마다 참가 업체들이 제공한 경품으로 진행된 이벤트도 방문객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