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진 작가 개인전 ‘제주의 돌담과 숲’ 컨벤션 갤러리서 열어
박성진 작가 개인전 ‘제주의 돌담과 숲’ 컨벤션 갤러리서 열어
  • 고시연 기자
  • 승인 2019.11.0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3일부터 오는 17일까지 진행
박 작가 현재 제주판화가협회장 맡고 있어

서양화가 박성진 작가가 지난 3일부터 오는 17일까지 개인전 제주의 돌담과 숲을 제주국제컨벤션센터 갤러리서 열고 있다.

박 작가는 제주의 돌담과 사려니 숲을 테마로 한 이번 전시를 통해 숲은 생명이며 상생의 안식처임을 얘기한다.

박 작가는 돌담에는 제주인의 삶과 문화적 가치가 공존한다, “돌담의 자연스러움은 기하학적 조형성을 구축하고 있다. 이러한 돌담의 조형을 재해석하여 억새와의 대비, 겨울 설경의 이미지를 화면에 담았으며, 흑백의 단색조와 청색의 공간을 통한 공간과 여백을 강조했다고 말했다.

한편 박 작가는 대한민국미술대전, 제주도미술대전 심사위원 및 심사위원장 역임했으며 현재 제주판화가협회장을 맡고 있다. 문의 735-100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