道, 구국도 밝은 도로 조성
道, 구국도 밝은 도로 조성
  • 김정은 기자
  • 승인 2019.11.0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중 완료 계획

제주특별자치도는 구국도 일주도로 주변 취락지구의 야간 교통사고 예방 및 마을 정주 여건 개선을 위해 추진한 ‘2019 구국도 밝은 도로 조성 사업11월 중에 완료한다고 7일 밝혔다.

구국도 밝은 도로 조성 사업은 일주도로변 취락지구 중 가로등이 설치되지 않아 야간 통행에 불편을 초래하고 교통사고 위험이 높은 곳과 지역 주민차량 운전자들로부터 가로등 설치 요청을 받은 지역을 대상으로 2017년부터 연차적으로 시행되고 있다.

올해 국비 28억원을 투입해 제주시 구좌읍(동복·하도), 서귀포 남원읍(남원), 서귀포시 성산읍(고성·신천), 서귀포시 표선면(하천·세화), 서귀포시 대정읍(상모·인성), 제주시 애월읍(애월) 지역에 가로등 362(총 연장 7500m)를 실선했고 제주시 애월읍(고내) 및 한경면(판포) 지역에 84(총 연장 1650m)11월 중 설치 완료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