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신문협회 광고협의회 부회장에 박문규, 손용석씨
한국신문협회 광고협의회 부회장에 박문규, 손용석씨
  • 고시연 기자
  • 승인 2019.11.1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왼쪽부터 손용석, 박문규씨.
사진 왼쪽부터 손용석, 박문규씨.

한국신문협회 산하 광고협의회(회장·정선구 중앙일보 광고사업본부장)는 제406차 이사회를 열고 박문규 경향신문 광고국장, 손용석 한국일보 AD전략국장 등 2명을 부회장으로 선임했다.

박 부회장은 “정확하고 신뢰성 높은 뉴스 매체인 신문이 광고시장에서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이를 극복하기 위해 신문 매체의 특성을 널리 알릴 수 있는 방안을 전 회원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했으며, 손 부회장은 “다양한 프로그램 개발을 통해 회원간의 단합과 영업사원들의 역량강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광고협의회는 한국신문협회 회원사 소속 광고 담당 임원 및 실(국)장들의 단체로, 신문광고의 발전 등을 위해 1971년 8월 27일 창립됐다. 현재 전국 40개 주요 신문사가 가입돼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