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 추자도 해상서 어선 전복 인명피해 없어
제주 추자도 해상서 어선 전복 인명피해 없어
  • 강경훈 기자
  • 승인 2019.11.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 추자도 해상에서 조업을 하던 어선이 전복됐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30일 제주해양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1시21분께 제주시 추자면 횡간도 남서방 1㎞ 해상에서 추자 선적 연안복합 어선 C호(3.51t·승선원 1명)가 전복됐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다행히 인근 해상을 지나던 낚시어선이 C호 선장 오모씨(74)를 구조했다. 오씨는 생명에는 이상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현장에 도착한 해경은 사고 어선에 대한 표류 방지 조치 등 안전 관리를 했지만 C호는 낮 12시 50분께 완전히 침몰했다.

해경은 선장과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