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농민 상경 투쟁…“농민생존권 보장 촉구”
제주농민 상경 투쟁…“농민생존권 보장 촉구”
  • 김종광 기자
  • 승인 2019.12.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농민회총연맹 제주도연맹. 30일 기자회견
전국농민회총연맹 제주도연맹은 지난달 30일 서울 광화문에서 열린 ‘직불제 개악 저지! WTO 개도국 지위 포기 철회! 전국농민대회’에 참가해 농민생존권 보장을 촉구했다.
 
이들은 전국농민대회 참석에 앞서 이날 오전 제주국제공항에서 상경투쟁 출정식을 갖고 이같이 밝혔다.
 
이들은 “지난 자연재해로 극심한 농작물 피해를 입은 상태에서 감귤, 마늘 감자 등 제주지역 주요농산물의 가격하락으로 생존권의 위기에 놓였다”며 “WTO 개도국 지위 포기 철회와 조건불리직불금을 폐지하는 직불제 개편을 중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수확기를 앞둔 제주 월동채소 농가들이 최근 수입이 급증하는 중국산 양배추, 무 수입으로 인한 가격하락을 우려하고 있다”며 “정부는 근본도 모르는 수입농산물 검역을 강화하는 등 수입농산물 관리에 농민참여를 보장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