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성곤 “제2공항 건설, 반드시 필요”
위성곤 “제2공항 건설, 반드시 필요”
  • 김승범 기자
  • 승인 2019.12.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식석상서 언급해 ‘관심’
그간 입장 표명 자제해와
의혹 해소·문제 극복 과제

제주 제2공항 건설사업이 추진 될 예정인 서귀포시를 지역구로 하는 위성곤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이 공식석상에서 제2공항 필요성을 언급해 이목이 쏠리고 있다.

위성곤 국회의원은 지난 달 30일 서귀포88체육관에서 민주평통자문회의 서귀포시협의회 주관으로 열린 ‘북한이탈주민과 함께하는 통일문화한마당’ 행사에서 축사를 통해 “제주 제2공항 추진 및 건설을 위해 노력을 했고, 반드시 필요하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위 의원은 지금까지 제2공항 예정지가 포함된 지역의 국회의원으로서 제2공항 추진 논란과 관련해 명확한 입장표명을 자제해왔던 게 사실이다.

이 때문에 위 의원의 ‘제2공항이 필요하다’는 축사 내용에 대해 현장 참가자들의 이목을 끈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이날 축사와 관련해 위성곤 의원실 관계자는 “축사에서 제2공항이 필요하다고 발언한 것은 맡다. 특별하게 발언한 것은 아니고 이전부터 공항시설 확충이 필요하다고 얘기를 해왔다”며 “다만 제2공항 추진에 있어 지역주민들이 제기하는 의혹이 해소돼야 한다는 것은 변함이 없다. 절차적인 문제들을 극복하는 게 중요한 과제라는 것은 변함이 없다는 게 위 의원의 입장”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그동안 제2공항 논란과 관련해 위성곤 의원을 포함해 제주지역 국회의원 3인이 공식입장을 피력하지 않아 원희룡 도지사를 비롯해 야권에서는 문제제기가 이어져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