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세안 영화의 이색 매력에 빠지다
아세안 영화의 이색 매력에 빠지다
  • 고시연 기자
  • 승인 2019.12.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세안문화원, 7일 ‘2019 아세안 영화주간-아세안 영화, 현재를 만나다!’ 열어
메가박스 제주점서 영화 4편 상영
영화 퓨리의 한 장면
영화 퓨리의 한 장면

제주에서 아시아 영화의 묘미를 느낄 수 있는 자리가 마련된다.

KF(한국국제교류재단, 이사장 이근)가 운영하는 아세안문화원은 오는 7일 메가박스 제주점에서 ‘2019 아세안 영화주간-아세안 영화, 현재를 만나다!’를 개최한다.

이번 행사는 지난달 25일부터 26일까지 부산에서 열렸던 2019 ·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부대 프로그램으로 국민들에게 영화를 매개로 아세안 문화를 소개하기 위해 기획됐다.

상영작은 베트남의 퓨리’, 말레이시아의 우핀 & 이핀의 모험’, 태국의 프렌드 존’, 싱가포르의 좀비 워등 대중성과 작품성을 인정받은 아시아 4개국 영화 4편이다.

미국에서 개봉된 최초의 베트남 영화로 흥행을 거둔 퓨리는 유명 여배우 베로니카 은고가 제작과 촬영을 담당해 베트남에서도 많은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말레이시아 박스오피스 흥행 2위를 기록한 3D 애니메이션 영화 우핀 & 이핀의 모험말레이시아의 뽀로로로 불리며 자국민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은 영화다.

태국 영화 프렌드 존은 우정과 사랑을 주제로 한 코미디로 청춘 남녀 관객들의 마음에 설렘을 안길 예정이며, 싱가포르 최초의 좀비 영화 좀비 워는 싱가포르의 B급 정서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된다.

아세안문화원 관계자는 ·아세안 특별정상회의 및 한-아세안 대화관계 수립 30주년을 기념해 특별히 전국 순회상영으로 기획된 만큼, 많은 우리 국민이 영화를 통해 아세안 문화의 다양성을 알아가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영화는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아세안문화원 홈페이지 및 네이버 예매 사이트(https://booking.naver.com/booking/5/bizes/274998)를 통해 사전 예매 할 수 있다.

다음은 영화 시간표 오전 11우핀 & 이핀의 모험오후 130분 프렌드 존 오후 4시 좀비 워 오후 7시 퓨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