술 취해 도로 누워있던 여성 뺑소니 운전자 2명 검찰 송치
술 취해 도로 누워있던 여성 뺑소니 운전자 2명 검찰 송치
  • 김종광 기자
  • 승인 2019.12.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8월 술에 취해 도로에 누워있던 30대 여성을 잇따라 치여 숨지게 한 운전자 2명이 검찰에 넘겨졌다.

제주서부경찰서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도주치사 혐의로 A씨(49), 도로교통법상 사고 후 미조치 혐의로 B씨(35)를 각각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2일 밝혔다.

A씨와 B씨는 지난 8월 28일 오전 4시께 제주시 노형동 KT&G 사거리 인근 도로에서 피해자 C씨(33)를 잇따라 들이받고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C씨는 술에 취해 도로에 누워있다가 사고를 당해 결국 숨졌으며, A씨와 B씨는 사고를 낸 뒤 신고를 하지 않고 현장을 떠났다.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서 시신을 정밀 감정한 결과 C씨는 먼저 발생한 승용차 사고로 숨진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국과수 시신 감정 결과에 따라 A씨에게는 도주치사, 그 후에 사고를 낸 B씨는 사고 후 미조치 혐의를 각각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