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서 26일 감귤 생산자-소비자 상생 협약 체결
국회서 26일 감귤 생산자-소비자 상생 협약 체결
  • 김재범 기자
  • 승인 2019.12.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주당과 강창일·오영훈·위성곤 의원 마련
농협경제지주·농협 제주본부·전국공공산업노조연맹 참여

감귤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는 감귤 농가를 돕기 위해 공공기관 노조와 감귤 생산자 간의 감귤 소비 촉진을 위한 상생협약이 체결된다.

더불어민주당 전국농어민위원회(위원장 위성곤)와 전국노동위원회(위원장 박해철)는 강창일(제주시갑오영훈(제주시을위성곤 국회의원(서귀포시)과 함께 26일 오전 국회의원회관 1층 제1로비에서 감귤 소비 촉진을 위한 홍보 행사 및 생산자-소비자 상생협약식을 개최한다.

이날 행사에서 농협경제지주, 농협 제주지역본부, 전국공공산업노동조합연맹은 각각 생산자로서의 고품질 감귤 제공, 소비자로서의 감귤 소비 촉진을 위해 공동 노력하는 내용의 협약을 다짐한다.

이번 행사는 부진한 제주 감귤의 소비 심리를 회복하고, 감귤 가격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고충을 덜기 위해 위성곤 의원의 제안으로 마련됐다.

위 의원은 제주감귤 소비를 통해 소비자들은 겨울철 건강을 지키고, 생산자들은 마음이 든든해지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국회=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