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심장 이식 등 미개척 분야 도전”
“간·심장 이식 등 미개척 분야 도전”
  • 김종광 기자
  • 승인 2020.01.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성수 제주한라병원장

제주한라병원은 개원 이래 36년 동안 도민 건강을 책임지는 선도병원 역할 성실히 수행해왔다. 올해도 도민의 건강과 행복을 위해 의료의 질과 서비스 수준을 높이는데 노력하겠다.

이를 위해 진료개선 T/F팀과 행정개선 T/F팀을 발족시켜 불편한 요소들을 과감히 제거하고 내원들에게 만족도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겠다.

또 제주 의료계에서는 미개척 분야인 간이식과 심장이식 등의 분야에도 과감히 도전해 제주의료를 한 단계 더 높이겠다.
올해는 대형 교통사고나 추락 등으로 목숨이 위험한 환자들을 전문적으로 치료하기 위한 권역외상센터가 개소된다.

도내 구조기관과 응급기관 간 긴밀한 협업을 통해 권역외상센터가 중증외상 관리체계의 중추기관으로서의 역할을 수행하도록 노력하겠다.

앞으로도 계속해서 도민의 건강과 행복을 지켜드리는 제주의 선도의료기관으로서 더욱 열심히 정진하겠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