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검장에 박찬호 대검 공공수사부장 발령
제주지검장에 박찬호 대검 공공수사부장 발령
  • 좌동철 기자
  • 승인 2020.01.0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일자로 임명…조재연 제주지검장, 수원지검장으로

신임 제주지방검찰청 검사장에 박찬호 대검찰청 공공수사부장(54·연수원 26)이 임명됐다.

법무부는 오는 13일자로 대검 검사급(검사장) 간부 32명의 인사를 단행했다.

전남 광양 출신인 박 제주지검장은 순천고와 전남대 철학과를 졸업한 뒤 제36회 사법고시에 합격했다.

서울중앙지검 특수3부장, 서울남부지검 금융조사1부장, 서울중앙지검 제2차장검사, 대검찰청 공안부장(검사장급)에 이어 공공수사부장 등 주요 보직을 역임했다.

박 제주지검장은 지금은 폐지된 서울중앙지검 특수부에서 근무한 특수통검사로 윤석열 검찰총장의 핵심 참모로 꼽힌다. 국가정보원 적폐수사와 기무사 세월호 유가족 불법사찰 의혹, 삼성그룹 노조 와해 의혹 등을 수사해왔다.

한편 조재연 제주지검장(57·연수원 25)은 수원지검장으로 자리를 옮겼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