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난감 총으로 주민 위협한 현직 해경 입건
장난감 총으로 주민 위협한 현직 해경 입건
  • 김종광 기자
  • 승인 2020.01.1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난감 총으로 주민을 위협한 현직 해양경찰관이 경찰에 붙잡혔다.
 
제주서부경찰서는 총포·도검·화약류 등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서귀포해양경찰서 소속 A경사(47)를 입건했다고 14일 밝혔다.
 
A경사는 지난 13일 오후 1시50분께 제주시 용담동에 있는 한 마트 주차장에서 장난감 총을 들고 주민들을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총포·도검·화약류 등의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제11조에 따르면 총포와 아주 비슷하게 보이는 모의총포를 제조 및 판매, 소지해서는 안 된다.
 
A경사는 당시 휴가 중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경사를 상대로 범행 동기 등을 수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