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 건설산업 재건.발전에 박차"
"지역 건설산업 재건.발전에 박차"
  • 김문기 기자
  • 승인 2020.01.1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태범 대한건설협회 제주특별자치도회장

다사다난했던 기해년이 저물고, 근면성실과 다산다복의 상징인 경자년의 새해가 밝았다.

우리 건설업계는 지속적인 수익성 악화와 공사 물량 감소로 계속하여 어려운 한 해를 보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주도가 주진하고 있는 도시건설, 민생경제, 1차산업, 관광, 미래산업 등 여러 부문에서의 지역경제 활성화 정책을 통해 조금씩 숨통이 트이는 상황이다.

지난 한 해, 우리 건설업계도 불우이웃돕기 등 나눔 경영실천과 더불어

부실업체 정리 등 구조조정과 건설 경기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협회는 지난해 새로이 출범한 건설정책자문위원회와 함께 발주기관 방문 간담회 등을 통해 건설업계 애로사항을 전달하고하고 노후 및 신규 인프라 투자 확대, 적정공사비 보장, 투자유치사업에 대한 지역건설업체 참여 비율을 확대 등 지역건설산업 보호·육성을 위한 정책을 건의한 바 있다.

그 결과 토목공사(상·하수도 등) 설계 기준이 마련되는 성과를 얻기도 했다.

최근 정부에서 발표한 2020년 경제정책에 SOC 인프라 확대, 민간투자사업의 활성화를 위한 제도개선 등 다수의 과제가 포함됨에 따라 올해 건설 환경이 어느 정도 개선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지난해에는 지역 건설산업 재건을 위한 초석을 다진 만큼 새로운 10년의 시작인 2020년에는 본격적으로 지역 건설산업 재건과 발전에 박차를 가하겠다.

기본에 충실한 윤리경영과 다양한 사회공헌사업 실천으로 회원사들이 도민의 사랑과 신뢰를 회복하고, 공정한 경쟁을 통한 기술경쟁력 향상과 경영혁신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