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주인 살해한 50대 여성 재판에 넘겨져
집주인 살해한 50대 여성 재판에 넘겨져
  • 좌동철 기자
  • 승인 2020.01.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집주인을 흉기로 수 차례 찔러 살해한 50대 여성이 재판에 넘겨졌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살인 혐의로 임모씨(51·여)를 구속기소했다고 16일 밝혔다.

세입자 임씨는 지난해 12월 16일 저녁 제주시 월평동 단독주택에서 집주인 A씨(58)를 흉기로 여러 차례 찔러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임씨는 혐의를 부인했지만 국과수의 감정 결과 사건 현장에서 수거한 흉기에서 임씨의 DNA가 검출됐다. 부검 결과 집주인 A씨의 사인은 과다출혈로 밝혀졌다.

임씨는 범행 동기에 대해 횡설수설하다가 집주인이 집에서 나가라고 하자, 이에 화가나 범행을 저질렀다고 진술했다. 그러나 지금도 구체적인 범행 동기는 밝히지 않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