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대·조선대·전주대, 제주 역사를 공유하다
제주대·조선대·전주대, 제주 역사를 공유하다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01.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대교육혁신본부, 15~17일 로컬 러닝 프로젝트 운영

제주대학교와 조선대, 전주대 학생들이 제주 역사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졌다.

제주대학교 교육혁신본부(본부장 김치완 철학과 교수)는 지난 15일부터 17일까지 라마다제주호텔과 제주대, 4·3유적지에서 1회 제주대-조선대-전주대 로컬 러닝 프로젝트-대학생 역사다움을 운영했다.

국립대학 육성사업 일환으로 열린 이 행사에는 3개 대학 학생과 관계자 80여 명이 참여했다. 이 프로그램은 각 지역 청년들에게 지역문화를 공유함으로써 역사의식 함양에 도움을 주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 참가자들은 이 기간 대학 간 학습법 및 비교과 프로그램 우수사례 공유 제주 4·3 유적지 탐방 및 체험 제주 지역특화 문화 체험 등을 했다.

특히 내 귀로 담는 제주, 내 눈으로 담는 제주, 내 손으로 담는 제주를 부제로 대학생의 시선으로 본 제주 4·3을 이해하고 홍보하는 콘텐츠를 제작해 발표하기도 했다.

앞서 3개 대학은 지난해 우수사례 공유 확산 세미나를 두차례 개최하면서 학술교류 및 프로그램 교류를 협약한 바 있다.

김치완 교육혁신본부장은 이번 프로젝트를 통해 호남제주권 3개 대학이 돈독한 협력체계를 구축함으로써 제주형 플랫폼 기반 네트워크를 실현하는데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진주리 기자 bloom@jejunews.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