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농기센터·한경농협·공동사업법인, 새소득작목 보급 업무협약
서부농기센터·한경농협·공동사업법인, 새소득작목 보급 업무협약
  • 김승범 기자
  • 승인 2020.01.2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특별자치도농업기술원 서부농업기술센터(소장 서익수)는 21일 한경농업협동조합(조합장 김군진), 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대표 고성만)과 한경농협에서 서부지역 새소득작목 기술 보급 및 생산·유통에 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은 3개 기관이 협력해 서부지역 새소득작목 보급 및 농산물 가치 향상 등을 통한 농업소득 증대를 공동으로 추진하기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앞서 이들 기관은 지난해 12월 10일 한경농협 관내 초당옥수수 38농가, 미니단호박 38농가 등 76농가가 참여하는 공동출하회를 조직하고 창립총회를 개최 한 바 있다. 올해 공동생산 목표는 초당옥수수 40ha, 미니단호박은 30ha이다.

협약에 따라 이들 기관은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고 새소득작목 보급을 위한 현장 기술지원, 브랜드 개발, 유통 판매 등 협력하기로 했다.

서부농기센터는 초당옥수수, 미니 단호박 등 소득작목 재배기술 보급 및 농업인 역량강화를 위한 현장 기술을 지원하고 이와 함께 새로운 작목 발굴·보급을 위한 영농기술 정보 제공, 현장컨설팅을 실시할 계획이다.

한경농협은 관내 농업인들의 생산하는 농산물의 부가가치를 높일 수 있도록 브랜드를 개발해 농가 소득증대 등 안정적인 소득창출에 노력하고, 제주농협조합공동사업법인은 새소득작목인 초당옥수수, 미니단호박을 브랜드화해 유통·판매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