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경실 예비후보 “4·3 완전한 해결 1호 과제”
고경실 예비후보 “4·3 완전한 해결 1호 과제”
  • 김정은 기자
  • 승인 2020.01.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경실 예비후보(자유한국당·사진)는 27일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 4·3특별법의 전면 개정 및 4·3의 완전한 해결을 국회의원 1호 과제로 삼겠다”라고 밝혔다.

고 예비후보는 이날 오전 제주시 애월읍 하귀1리 경로당에서 봉행된 합동 위령제에 참석한 뒤 이와 같이 밝히며 제주 4·3특별법 개정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고 예비후보는 “오늘 진행된 합동 위령제 역시 앞으로 우리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보여주는 것”이라며 “보수와 진보를 떠나 제주도민과 4·3 유가족들을 위해 몇 년째 국회에서 계류중인 제주 4·3특별법 개정안의 통과와 더불어 유족들의 아픔을 보듬어줄 수 있는 제도를 제정하는 것을 최우선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이어 “국회의원이 된다면 제주 4·3특별법 관련 문제를 1호 과제로 삼아 조속하고 완전한 해결을 하겠다”고 덧붙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