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유나이티드, 2020시즌 주장 이창민 임명
제주유나이티드, 2020시즌 주장 이창민 임명
  • 진주리 기자
  • 승인 2020.02.0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유나이티드(이하 제주)2020시즌 주장으로 이창민(26)을 임명했다고 2일 밝혔다.

이창민은 2016시즌 제주로 이적한 뒤 간판 미드필더로 활약해왔다. 특히 현재 선수단에서 가장 제주 생활이 긴 선수로 올해 팀 목표인 1부리그 승격에 대한 열망이 강하고, 생각이 깊어 동료들의 두터운 신망을 얻고 있다.

2020시즌 도약을 위해 팀내 가교 역할을 해줄 인물을 찾고 있던 제주는 실력뿐만 아니라 리더십까지 갖춘 이창민을 새로운 주장으로 임명했다.

이창민은 막중한 부담감을 느끼며 난색을 표하기도 했지만 남기일 감독의 적극적인 권유와 동료들의 지지에 힘입어 주장 완장을 차기로 결정했다. 이창민은 처음에는 부담스러웠다. 하지만 팀이 원하고 내가 제주를 사랑하는 만큼 코칭 스태프와 선수들 사이에서 가교 역할을 잘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박혔다.

부주장은 각 연령별로 주장을 도울 수 있는 권한진(31)과 안현범(26)이 선임됐다. 이들은 주장을 도와 그라운드 안팎에서 선수단의 소통이 잘 이루어지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입을 모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