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진 예비후보 “신종 코로나로 제주경제 위기…정부 차원 대책 나와야”
김영진 예비후보 “신종 코로나로 제주경제 위기…정부 차원 대책 나와야”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2.0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대 국회의원 제주시갑 선거구에 출마하는 김영진 예비후보(자유한국당·53)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에 따른 도내 소상공인들의 경제 위기 극복을 위해 정부 차원의 실효성 있는 대책들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김영진 예비후보는 9일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특별자치도가 소상공인 경영안정자금으로 최대 1조원을 지원하겠다는 방침을 발표한 것에 대해서는 환영하지만, 도내 9만여 관광사업체와 중소상인, 영세자영업자들이 직면한 위기를 극복하기에는 턱없이 부족하다정부 차원의 실효성 있는 대책들이 나와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제주를 경제 재난지역으로 선포하고, 일정 기간 부가가치세 환급을 통한 소비 촉진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또 대출금 상환기간 연기, 소상공인 특례 보증 이자율 감면 등 실질적이고 근본적인 명확한 해결책을 제시하라고 촉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