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경찰, 4·15총선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개소
제주경찰, 4·15총선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개소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2.1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시간 선거사범 대응체제 돌입

제주지방경찰청이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앞두고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개소, 24시간 선거사범 대응체제에 돌입한다.

제주지방경찰청은 13일 지방청 수사과에서 김병구 청장과 우철문 차장, 각 과·계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을 개소식을 열었다.

이날 개소한 지방청 및 각 경찰서 선거사범 수사상황실은 오는 4월 29일까지 77일간 24시간 즉시 대응체제로 운영된다. 

선거관리위원회 등 관계기관과 협조해 선거 관련 상황을 모니터링하고, 각종 신고도 신속히 접수·처리할 계획이다.

제주경찰은 깨끗하고 공정한 국회의원 선거를 위해 수사전담반을 편성해 첩보 수집과 단속 활동을 강화함으로써 선거 범죄 분위기를 사전에 차단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특히 금품선거와 거짓말선거, 불법선전, 선거폭력, 불법단체 동원을 ‘5대 선거범죄’로 규정해 무관용 수사를 원칙으로 한다.

김병구 제주지방경찰청장은 “올바른 선거문화 정착을 위해 도민들도 불법 행위를 목격하면 경찰에 적극적으로 신고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