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민과 직접 소통한다…제주동부서, ‘더블 S’ 순찰 추진
주민과 직접 소통한다…제주동부서, ‘더블 S’ 순찰 추진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2.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부터 시행

제주동부경찰서는 17일부터 ‘더블 S’(Slowly, Slowly) 순찰을 시행한다고 16일 밝혔다.

더블 S 순찰은 차량을 이용한 순찰 근무 시 골목길이나 이면도로, 심야시간 대도로와 일주도로에서 서행(30㎞ 이하)하며 근무자들이 창문을 열어 주변을 살피고, 지역 주민들과 인사를 나누는 방식으로 이뤄진다.

주민들은 경찰관에게 범죄 불안 장소 순찰이나, 범죄 취약 장소에 가로등 또는 폐쇄회로(CC)TV 설치 등 필요한 사항을 요구할 수 있다.

경찰은 주민 입장에서 접근해 더 꼼꼼히, 천천히 살펴보고, 다양한 주민 접촉 순찰을 함으로써 평온한 체감치안이 유지되도록 주민을 위한 치안활동을 꾸준히 전개한다는 방침이다.

장원석 동부서장은 “더블 S 순찰을 통해 체감치안을 높이고, 도민으로부터 신뢰받는 제주경찰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