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제주도당, 미래통합당 합류 원 지사 행보 비판
민주당 제주도당, 미래통합당 합류 원 지사 행보 비판
  • 김승범 기자
  • 승인 2020.02.1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민들, 자신의 정치적인 행보만 펼치는 형태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

더불어민주당 제주특별자치도당이 최근 미래통합당에 합류하며 최고위원까지 맡은 원희룡 제주지사의 행보를 비판하고 나섰다.

민주당 도당은 18일 논평을 내고 “제주도민들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등 이런저런 악재로 힘들어하는 도민들을 위해 고민하고, 도민의 행복한 삶을 책임져야 하는 제주도지사가 도민을 내팽개치고 자신의 정치적인 행보만을 펼치는 원 지사의 행태를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라고 비판했다.

이어 “원 지사가 중앙무대 진출은 성공했지만 도민들은 제주도지사가 ‘고향에 돌아온 거 같다’며 공당의 최고위원이라는 자리에 웃으며 앉아 있는 모습을 보며 제주의 미래를 걱정하지 않을 수 없다”며 “더 이상 거짓된 약속과 사과로 도민들을 우롱하지 말고 다시 예전의 ‘서울시민’으로 돌아가고 싶은 건지 마음에 손을 얹고 도민 앞에 정직한 모습으로 서 주길 바란다”고 지적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