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지역 혼외출산율 전국 4번째로 높아
제주지역 혼외출산율 전국 4번째로 높아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2.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여가원, ‘제주지역 미혼 한부모의 생활실태 및 지원방안 연구’ 발간

제주지역 혼외출산율이 전국에서 4번째로 높고 미혼 한부모 10명 중 1명은 청소년인 것으로 나타나 이들을 보호할 대책마련이 필요하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제주여성가족연구원(원장 이은희)은 미혼 한부모의 자녀 출산 및 양육의 어려움 등을 조사하고 이들의 정책욕구를 반영한 제주지역 미혼 한부모의 생활실태 및 지원방안 연구를 최근 발간했다.

연구는 미혼 한부모 관련 통계 및 국내 및 타시도, 제주특별자치도의 관련 정책 등을 검토했으며 미혼 한부모 당사자와 관련 기관 현장 전문가 16명을 대상으로 심층 면접조사를 실시해 진행됐다.

조사 결과 제주지역 혼외출산율은 2.51%로 전국 2.18%보다 높고, 광주(3.56%), 인천(2.66%), 대구(2.63%)에 이어 4번째로 높았다.

2018년 기준 제주지역 미혼 한부모의 수는 617명이며 이중 청소년 한부모의 비율이 11.5%로 나타나 미혼 한부모 10명중 1명은 청소년 한부모인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 결과를 바탕으로 제주여가원은 제주지역 미혼 한부모의 경제적·사회적·심리적 자립을 위해 긴급돌봄 지원, 특별자녀양육비지원, 단체활동지원 등을 제안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