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시도관광협회 회장단, 관광 활성화 방안 대정부 건의키로
전국 시도관광협회 회장단, 관광 활성화 방안 대정부 건의키로
  • 김문기 기자
  • 승인 2020.02.2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제주서 코로나19 위기 극복 방안 논의

전국 시도관광협회가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이하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관광업계 위기 극복을 위한 대책 마련에 나섰다.

전국시도관광협회회장단협의회(회장 강대철)는 20일 오후 메종글래드제주호텔에서 코로나19 위기극복 및 국내 관광 활성화 모색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간담회에서 전국 시도관광협회 회장들은 국내 관광 활성화를 위해 ▲봄철 수학여행단 정상 추진 ▲공공부문 단체행사 정상 진행 ▲문화체육관광부 주관 ‘여행주간’ 정상 추진 등을 정부에 건의하기로 의견을 모았다.

전국 시도관광협회 회장들은 또 지방자치단체가 주최·주관하는 각종 행사 및 축제가 예정대로 진행될 수 있도록 해당 지자체에 촉구하기로 했다.

이 외에도 각 협회 차원에서 관광사업체 방역활동을 강화하고 국내 관광 붐 조성에 나서는 등 자구 노력에 나서기로 결의했다.

부동석 제주특별자치도관광협회장은 간담회에서 “코로나로19 인한 제주관광 침체가 장기화될 경우 우리나라 관광산업 전반이 흔들릴 수 있기 때문에 제주관광 회복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김문기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