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이번 주 확진자 증가세 변곡점 만들어야”
文 대통령 “이번 주 확진자 증가세 변곡점 만들어야”
  • 김재범 기자
  • 승인 2020.02.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 찾아 코로나19 확산 차단과 재정 지원 의지 피력
국무총리가 상주하며 현장 진두지휘…정부 역할 다하겠다

문재인 대통령이 25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피해가 큰 대구를 방문, 감염병 확산 차단과 재정 지원 의지를 피력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대구시청 2층 상황실에서 대구지역 특별대책회의에 참석, “무엇보다 큰 고통을 겪고 계신 대구·경북 시민께 깊은 위로와 격려의 말씀드린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는 범국가적 역량을 모아 대구·경북과 함께 바이러스와의 싸움에서 반드시 승리하겠다문제는 시간과 속도이다. 이번 주 안으로 확진자 증가세에 뚜렷한 변곡점을 만들어내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오늘(25) 저녁부터 국무총리가 중앙재난안전대책 본부장으로서 이곳에 상주하며 현장을 진두지휘할 것이라며 가용 자원을 모두 동원해 사태가 조속히 진정될 수 있도록 정부가 할 수 있는 모든 역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대구·경북이 겪고 있는 사회경제적 피해를 덜어드리기 위해 특단의 지원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특별교부세와 예비비를 포함한 긴급 예산을 신속하게 집행해 나가겠다. 특별재난지역 선포만으로는 충분하지 않을 것이다. 충분한 재정 지원을 위해 국회 동의를 얻어 추가경정예산 편성에 적극적으로 반영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다함께 힘을 합치면 넘어서지 못할 일이 없다정부도 국민도 모두가 대구·경북과 함께하고 있다. 자신감과 용기를 갖고 함께 극복해 나가자고 당부했다.

한편 문 대통령은 최대한의 봉쇄 정책 시행에 대해서는 지역적인 봉쇄를 말하는 것이 아니고 전파와 확산을 최대한 차단한다라는 것임을 분명히 밝힌다고 해명했다.

김재범 기자 kimjb@jejunews.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