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효 예비후보, “제주 경제 위기 돌파 위해 도내 국공유지 활용”
김효 예비후보, “제주 경제 위기 돌파 위해 도내 국공유지 활용”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2.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효 예비후보(미래통합당·사진)는 25코로나19에 따른 제주의 경제 위기가 극심해 국가가 보유하고 있는 국공유지를 최대한 활용해 지금의 경제위기를 돌파해 나아가야 한다고 주장했다.

김 예비후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제주의 공유지는 약 15천만로 제주도 전체 면적의 8.2%에 이르고 있다국공유지를 주거복지를 위한 저렴한 주택단지 조성, 도민생활 SOC 사업에 대한 적극적 활용, 문화 관광 기반시설 조성 등으로 활용해 나갈 수 있도록 국공유지 관리 정책의 패러다임을 제시 해야한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