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립예술단, 올 하반기 종합예술 ‘오페라’ 선보인다
제주도립예술단, 올 하반기 종합예술 ‘오페라’ 선보인다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2.2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월 10일부터 11일까지
제주아트센터서 공연
지난해 12월 7일 제주아트센터에서 선보인 도립예술단 첫 번째 합동 공연 모습.

제주도립예술단이 두 번째 합동공연으로 정통 이탈리아 오페라인 카발레리아 루스티카나팔리앗치를 무대에 올린다.

도내 5개 도립예술단은 오는 710일부터 11일까지 제주아트센터에서 종합예술인 오페라를 통해 하나된 무대를 선보일 계획이며 이를 위해 국내 최정상급의 연출가와 지휘자를 섭외해 준비를 해나가고 있다.

이번 공연의 연출을 맡은 연출가 이의주씨는 국립오페라단 최연소 상근 연출을 역임했고, 이탈리아 베르디극장에 한국인 최초로 데뷔한 실력자다. 지휘를 맡은 제주교향악단 정인혁 상임지휘자도 제4회 대한민국 오페라 대상 특별상을 수상하는 등 국내 오페라 계에서 그 능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도립예술단의 두 번째 합동공연은 주·조역의 공개오디션 과정, 제작발표회 등 제작 과정에서부터 리뷰 콘서트와 함께 연습과정 비하인드 등을 다양한 매체에 지속적으로 노출시켜 관객들에게 새로운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 서울, 제주 등 2차에 걸친 공개오디션을 통해 타시도와 제주출신 성악가들과의 경쟁을 통해 우수 성악가를 발굴하고, 오페라에 대한 관심도 또한 높여 나갈 계획이다.

한편 도내 5개 도립예술단으로는 제주교향악단, 서귀포관악단, 제주합창단, 서귀포합창단, 도립무용단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