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십만 개 있다”…제주서 마스크 판매 사기 중국인 구속
“수십만 개 있다”…제주서 마스크 판매 사기 중국인 구속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2.2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지역사회 불안감이 커지는 가운데 마스크 수십만개를 보유하는 것처럼 피해자들을 속여 1억7000여 만원을 받아 가로챈 중국인이 구속됐다.

제주지방경찰청은 사기 혐의로 중국 국적의 A씨(33)를 구속했다고 2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달 초 중국 SNS인 위챗에 마스크 광고를 올려 구매자들을 모집했고,  구매 의사를 밝힌 피해자 4명을 상대로 “제조회사에 마스크 수십만장을 보유하고 있다”고 속여 마스크 8만1000개의 매매대금 1억7000여 만원을 받아 가로챈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지난달 29일 무사증으로 제주에 입도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여죄를 조사하는 한편 관련 수사도 확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