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최우선 현안, 1차산업 회복...예래·헬스케어 해결
[서귀포시] 최우선 현안, 1차산업 회복...예래·헬스케어 해결
  • 강재병 기자
  • 승인 2020.03.0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15 총선, 도민과 유권자가 이끈다’...도민참여단 - 서귀포시
17개 읍·면·동에서 34명, 청년층 2명 등 모두 36명으로 구성
제주 전체현안 제2공한 가장 이슈...도민 갈등, 교통, 경제 등
읍면동장 직선제, 주민자치회 격상, 농산물 물류비 지원 등 제안

제주新보와 제주MBC, 제주CBS, 제주의소리 등 제주지역 언론4사(이하 언론4사)는 4월 15일 ‘제21대 국회의원선거’를 도민과 유권자 중심의 정책선거로 치르기 위해 도내 43개 읍·면·동에서 추천된 99인(人)의 도민참여단을 구성·운영한다. 도민참여단은 총선 어젠다를 선정하는 과정에서 지역의 이슈와 현안을 제시하고, 정책선거를 위한 현장의 목소리를 대변하게 된다. 각 지역구별로 도민참여단이 제시한 의견을 소개한다.[편집자 주]

 

서귀포시 전경
서귀포시 전경

서귀포시 선거구에서는 17개 읍·면·동에서 34명, 청년 2명 등 모두 36명의 도민자문단이 참여했다. 서귀포시 도민참여단은 3개 항목에 대해 168건의 의견을 개진했다.


지역 최우선 해결 현안은 감귤과 1차산업 활성화와 예래휴양형주거단지·헬스케어타운 문제 해결, 지역 균형발전 문제가 가장 큰 이슈로 부각됐다. 제주 전체 현안에 대해서는 제2공항 문제 해결, 교통·주차 문제, 지역경제 활성화, 개발 논란 등과 관련된 의견이 많았다.


▲서귀포시지역 최우선 현안=지역에서 최우선 해결해야 할 현안에 대해 모두 77건의 의견이 제시됐다.


우선 감귤 가격 보장, 감귤 가격 안정, 농산물 가격지지, 농산물 해상물류비 지원 등 감귤과 1차산업 문제를 해결해야 한다는 지적이 많았다.
이와 함께 공사가 중단된 이후 장기간 방치되고 있는 예래휴양형주건단지와 헬스케어타운 문제를 해결하고 후속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의견이 많이 제기됐다.


또한 도외 교통수단 이용 불편, 서귀포 우회도로 설치, 주차난 해소 등 교통 문제와 함께 인구 불균형, 교육적 지역 편차, 산남·산북 불균형 등 지역 균형발전에 대한 목소리도 많았다.


아울러 지역경제 활성화와 관광 활성화, 의료시설 및 공공산후조리원 확충, 마을회관·주민센터 확충, 성산과 강정 등 지역갈등 해소, 원도심 활성화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제주 최우선 현안=제주 전 지역에서 최우선 해결해야 할 현안에 대해서는 모두 74개의 의견이 제안됐다.


서귀포시지역도 다른 선거구와 마찬가지로 제2공항 문제 해결이 가장 큰 이슈로 부각됐다. 제2공항으로 인한 도민 사회의 갈등 문제를 지적하고 해소 방안을 요구했다.


또한 차량 증가로 인한 교통난과 주차 문제에 대한 의견도 많았다. 이와 함께 침체된 제주경제를 회복시킬 수 있는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는 목소리와 미분양 주택, 청년층 주거 해결 등 주택 문제를 지적하는 의견도 이어졌다.


중산간 등 무분별한 개발을 막기 위한 대책 마련, 외지인과 원주민간의 갈등, 마을 내 갈등을 해소하기 위한 소통 확대, 쓰레기 및 하수처리 해결, 관광 인프라 확충, 마을단위 사업 추진에 따른 규제 완화의 필요성도 제기됐다.


▲제·개정이 필요한 법안=지역 국회의원이 제정 또는 개정해 줬으면 하는 법안에 대해서는 17건의 의견이 제안됐다.


먼저 제주특별법 개정과 함께 풀뿌리 민주주의 확산을 위해 읍면동장 직선제 법안, 주민자치위원회를 주민자치회로 격상하는 제도적 근거 마련, 제주시와 서귀포시 민선시장 보장 등의 요구가 나왔다.


이와 함께 도서지역 농산물 물류비 지원 법안, 공통주택 지원 법안, 입도세나 환경보전기여금을 제도화활 수 있는 법안, 청년·노인·중장년층 일자리 창출 및 보장, 지역 사업 도민주 공모 제도화, 국회의원과 도의원 등 정치인들이 사리사욕을 채우지 못하록 하는 법안 등 다양한 의견이 제시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