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주교 제주교구, 미사 중단 기간 연장
천주교 제주교구, 미사 중단 기간 연장
  • 고시연 기자
  • 승인 2020.03.0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첫 토요 신심미사도 취소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이 지속되자 천주교 미사 중단도 연장됐다.

천주교 제주교구(교구장 강우일 주교)는 당초 7일까지로 예정됐던 미사 및 회합 중지 기간을 오는 14일까지로 연장하기로 결정했다고 5일 밝혔다.

이에 따라 7일 예정됐던 첫 토요 신심미사도 취소됐다.

제주교구는 공문을 통해 이 기간 신자들과 함께 드리는 미사는 중단하지만각 본당 사제들이 수도자 및 직원들과 함께 미사를 거행하며 코로나19로 고통받는 모든 이들을 기억해 줄 것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