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동부경찰서 소속 경찰관, 자택서 숨진 채 발견
제주동부경찰서 소속 경찰관, 자택서 숨진 채 발견
  • 진유한 기자
  • 승인 2020.03.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주지역 경찰관이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25일 제주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지난 24일 오전 2시51분께 제주시 애월읍 하귀리 자택에서 제주동부경찰서 소속 A경사(37)가 숨져 있는 것을 A경사 부인이 발견해 신고했다.

A경사는 지난해 서울에서 제주로 전입됐고, 전입 직후 장기 휴가를 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경사가 금전적인 문제로 힘들어했다는 주변 진술 등을 토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