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귀포시 환경친화적 배합사료 지원사업 추진
서귀포시 환경친화적 배합사료 지원사업 추진
  • 김두영 기자
  • 승인 2020.03.2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귀포시는 친환경양식사업을 위해 올해 보조사업비 31억6200만원을 투입, 지역 내 46개 양식어가에 환경친화형 배합사료 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2012년부터 서귀포시가 전국 최초로 시범지역으로 선정돼 국비지원사업으로 추진 중인 사업으로 생사료 사용으로 인한 연안환경 오염과 어족자원 남획을 방지하기 위한 것이다.

지원대상은 치어기부터 출하기까지 100% 배합사료를 사용해 어류 양식사업을 경영 중인 어업경영체로 배합사료 구입금액의 40% 이내를 지원한다.

서귀포시는 올해 1월 사업 대상자 모집공고를 통해 신청한 사업자 중 보조금 심의와 사업 자격에 적합한 46개소를 선정했다.

서귀포시 관계자는 “2022년부터 시행될 광어양식 배합사료 사용 의무화 정부정책게 적극 동참하는 어가에 대해 각종 양식지원 사업 우선순위를 부과하는 등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